시즌오프

닫기

Brand

“도무지 마음에 드는 차가 없어서 만들었어요!”

유명하고 비싼 수입차는 내 입에 떫으면서 향이 강하고 무거웠고,
카페에서 마셨던 차는 내 깊은 찬장 속 깊숙이 박혀 있던 단조로운 차.
딱! 그 정도였죠.

내 몸 속 이야기에
귀 기울이다

저는 매일 같이 커피를 물처럼 마셨죠.
어느 순간부터 심장이 두근거리고 속도 쓰리고
내 배 안쪽 장기들이 팽팽하게 부어 있는 느낌이었어요.

병원에 가니 의사 선생님께서는
커피를 줄이고 물을 충분히 섭취하면 괜찮을 거라고 하셨어요.
목이 마른데 맹물은 싫고
물 대용으로 마실수 있는 것이 무엇일까 고민하게 되었죠.

그러다 영국사람들이
차를 물처럼 마신다는 기사를 접하고

저도 커피, 물 대신
차를 마시기 시작했어요.

진짜 차를 위한
팀을 구성했어요!

진짜 티에 대해 공부하게 되었어요.

만들어가는 도중 물에 대한 고민,
차에 대한 사람들의 관심이 많다는걸 알게 되었죠.
차만을 위한 팀을 구성하여

고민하고 도전하고 실패하고
다시 만들었죠.

  • 2 year

    2년간의 재료 선발
  • 9 month

    9개월간의 블렌딩 테스트
  • 10,215 test

    몇 만번의 시음 테스트
세계에서 제일 가는 티 마스터를 찾고 가장 좋은 재료들만을 찾고 선발해
몇십명으로 구성된 차만을 위한 팀이 몇만번의 시음을 했죠.

2년간의 재료선별, 9개월간의 블렌딩 테스트,
10,215번의 시음 테스트를 거쳐
우리 마음 쏙에 쏘~옥 드는 차를 완성 했죠.
한가지의 싱글 재료만으로는
맛과 향, 그리고 효능까지 잡기가 어려웠어요.
포레스트는 정교한 블렌딩 작업으로 통해
티별로 맛과 향은 물론,
효능까지 극대화 할수 있게

몇 천 번의
블렌딩을 했어요.

남다른 시각으로
조금 특별한 티를 만들다

마셔보면 그 차이를 알게 되고
지날 수록 그 가치를 더 알게 될 거예요.

차에 대한 생각이 바뀔 거예요!

우리 만나 볼래요?

당신만의 온전한 휴식을 위해.

조금 느리더라도
건강하게, 정직하게,
함께 할게요.
  • english
  • chinese
  • Japanese
close
dgg checkout